임신 12주 태아 상태와 발달

임신 12주는 임신 4개월 첫주에 해당합니다. 임신 12주차에는 엄마의 몸과 아기의 상태가 안정되기 시작한다고 합니다.
태반이 완성에 가까워지기 때문에 모체와 아기의 상태에도 변화가 나타납니다.
이번에는 임신 12주차의 뱃속의 아기는 어떻게 성장하는지 자세히 소개합니다.

| 임신 12주 태아의 크기


임신 12주의 태아는 머리부터 엉덩이까지의 길이가 6cm정도이고 성인 여성의 중지의 두번째 관절까지 정도의 크기입니다.
임신 12주 정도가 되면 지금까지 활발하게 세포 분열을 반복하고, 급성장을 계속하던 태아의 성장이 약간 완만해집니다.
팔다리 뼈와 근육이 발달하기 때문에, 태아는 자궁 속에서 몸을 굽히거나 펴거나 발을 구르는 등 활발히 움직이기 시작합니다.
임신 12주차에는 아직 태동을 느낄 수는 없지만, 초음파 검사에서는 태아가 움직이는 모습을 볼 가능성이 있습니다.

| 임신 12주 태아의 발달상태

·내장이나 소화 기관이 기능을 시작한다

이미 제 기능을 하기 시작한 심장, 폐, 신장, 뇌에 더해서 소화 기관이나 간, 비장도 제 기능을 시작합니다. 간은 담즙을 만들어 내고 비장은 오줌을 만들어 방광에 보냅니다.
소화 기관이 발달함으로써 이 시기의 태아는 입으로 양수를 마시고 오줌으로 배설하는 움직임을 반복하게 됩니다. 양수를 마실 때 마치 호흡을 하는 것 같은 움직임을 보입니다.
산소는 태반으로 공급을 받고 있기 때문에 실제로 호흡은 하지 않았지만 코·입에서부터 폐 등의 신경관이 완성되고 입을 빠끔거리면 횡경막이 위아래로 움직입니다.

·겉모습이 인간다워진다

이즈음부터 솜털이 나기 시작하고 속눈썹과 눈썹도 자라납니다. 투명했던 피부도 두껍고 단단하게 성장해서 보호 기능이 높아지기 때문에, 아기 자신은 점점 튼튼해지고, 건강한 상태로 태어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얼굴 부분도 완성되어가며 눈과 코의 구조도 정밀해집니다. 임신 12주차에는 아직 소리는 듣지 못하지만 귀 모양도 정비됩니다.
소리를 들을 수 있게 되는 시기는 임신 24주차 정도부터라고 하지만, 12주차부터 부드럽게 배를 쓰다듬으며 말을 거는 습관을 들이면 모성애를 키우는데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또 이 시기에는 성대가 발달하기 시작합니다. 뱃속에서는 직접 소리를 낼 수는 없지만 태어났을 때의 첫 울음 준비가 이미 시작되어있습니다.

·태반이 완성에 가까워진다

태반은 대체로 임신 12~16주 사이에 완성되는데 빠른 사람이라면 임신 12주 경에 완성됩니다. 태반이 완성되면 태아는 태반으로 산소와 영양을 받고 이산화탄소나 노폐물을 배출합니다.
태반은 태아에게 소중한 생명줄입니다.
태반이 완성되면 태반에서도 임신에 필요한 호르몬이 분비되게 되므로 엄마의 체내의 호르몬 균형이 안정되기 시작하고, 입덧 증상이 서서히 사라지게 됩니다.
또 기초 체온도 서서히 내려가기 시작해서, 미열이나 나른함도 해소됩니다.

| 엄마의 몸의 상태

·배 주위를 조이지 않도록 한다

임신 12주째의 자궁의 크기는 아기 머리 정도의 크기입니다. 배가 커지면서 그 동안 입었던 옷이 입기 힘들어집니다.
딱 달라붙는 옷을 입어서 배 주변의 혈류를 막지 않도록 합시다. 속옷을 임산부용으로 바꾸고, 평상복과 잠옷도 임산부용 바지나 원피스 등을 입는 등, 편안한 옷을 입는 것이 좋습니다.

·급격한 체중 증가에 주의

임신 12주가 되면 입덧이 가라앉기 시작합니다. 입덧이 가라앉는 시기에는 개인차가 있지만 대부분의 경우 임신 12~16주경에 입덧이 가라앉는다고 합니다.
입덧이 가라앉으면서 차츰 식욕이 증가하기 시작하는데 이 때에는 과식에 주의해야합니다. 급격한 체중 증가는 임신성 고혈압이나 당뇨병 등의 다양한 임신성 질환을 초래할 위험이 높아집니다.
임신 중의 이상적인 체중 증가 범위는 대체로 7~12kg 정도입니다. 가능한 균형 잡힌 식사를 하도록 주의하며 체중 관리에 신경 써 주세요.

·마이너 트러블을 조심한다

임신 12주부터는 입덧이 가라앉기 시작하지만, 마이너 트러블을 의식하기 시작하는 분이 늘어날지도 모르겠네요. 점점 커지는 자궁에 방광이나 장이 압박되어서 요실금, 변비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분이 많습니다.
또 요통이 생기기도 합니다. 이는 출산을 위해 분비되는 리랙신이라는 호르몬의 작용으로 골반과 엉덩이의 근육이 풀어지기 쉬워져서 그것을 허리의 근육으로 지탱하기 때문입니다.
태반이 완성되면 산소와 영양이 충분히 아기에게 전달되고 자궁 내막도 안정되기 때문에 유산의 위험성은 낮아집니다.
안정기가 다가왔다고는 해도 몸상태를 잘 살피며 생활하는 것이 좋습니다.

—————————

이상으로 임신 12주 태아가 어떻게 성장하는지 소개를 해 드렸습니다.
이 시기는 입덧도 가라앉기 시작하면서 몸과 마음 모두 여유가 생기기 시작하는 시기입니다. 몸에 여유가 있을 때 출산에 필요한 것을 준비하거나, 안정기에 들어서면 하고 싶은 것을 계획해보는 것도 좋습니다.

관련 기사
임산부에게 좋은 음식, 임산부 식사 TIP!
임신초기증상의 시작


아모마 아이위즈블렌드

배 속의 아기와 엄마를 위한
아이위즈블렌드

아모마 매터니티오일

임산부 스킨케어 마사지 오일
매터니티오일

구매 후 리뷰 포인트 쌓기 이벤트 진행중입니다. 무시하기